left
 
 
HOME > 추모관 > 추모의글
제목 아들아~`` 조회수  8892


 
                   오늘따라  왠지  보고 싶는지?
                  
                  이밤에 봄비마져 내마음을 적셔주고있구나
 
                   
                 동안 그립고 그립지만 그저 편히 쉬고 있어라고만
                   
                 전하지못하는 아버지마음
                  
                 천갈래 만갈래 찌져지는 아픔뿐이고
 
                 
                가슴에 묻고 묻어 사는 아비의 마음이 세월이간다고
                 
                잊어지겠나  아들아~~` 사랑하는 아들아~~
                 
                이제 그날의 일들이 남들은 잊어져가진만
                 
               이 아버지만큼은 세월이 가면 갈수록 더 더욱 아들의 그 넘넘하든모습이
                 
               떠올수밖에 .......
                 
               아들아 사랑하는 아들아  아버지 뺨에 흘러내리는 이눈물은 누가 알겠는가
 
 
                 영원한 나에 아들에게  편히 쉬고 있어라고 아버지가 전한단다
이 전 글 조선일보 김홍진 논설위원이 쓴 글
다 음 글 경찰박물관다녀와서 ..
  [관련글] 없음 작성일시 : 2008-03-31 20:16:09  
목록 보기 
주소 : 서울시 서대문구 충정로38-12(충정로 3가) 우리타워 4층 / 사업자 등록번호 : 120-82-08296 / 이사장 : 조용목
TEL. 02)312-2545 / FAX. 02)312-2548 email : chamsuri@chamsuri.co.kr
Copyright(c) Korea Institude. All rights reserved. All Rights Reserved.